'블룩'에 해당하는 글 1건

제게는 책에 얽힌 2가지 추억이 있습니다. 

광고회사에서 첫 직쟁상활을 저는 당시 소위 잘나가던 카피라이터나 AE 선배들이 광고에 얽힌 주제로 책을 출간하는 것을 보면서 미래의 롤모델로 생각하기 시작하였습니다.
 

그리고 수년이 흘러 <기획천재 홍대리> 라는 책으로 유명세를 탄 친구와 이야기를 나누며 언젠가 책을 써보겠다는 작은 꿈을 구체화하기 시작하였습니다.  그러나 책을 쓴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파김치가 되기 일수인 직장생활의 일상은 다른 생각을 하기엔 여유가 없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블로그는 꿈을 위해 한발 다가서는데 큰 재료가 되었습니다.  블로그가 책 출간을 전제로한 시작은 아니었습니다.
주말 밤마다 자료와 책 속에 쌓이기 1. 책을 반드시 내야겠다는 생각보다는 생각을 정리해보자는 실천으로 시작한 블로그는 또 다른 용기를 주게 되었습니다.

 

그리하여 <쓰리스크린과 소셜티비> 라는 불룩을 엮게 되었습니다. 


블룩은 블로그와 북의 합성어 입니다.  블로그가 개방과 공유의 기반하에 링크의 철학을 실천한다면 책은 다소 정형화된 기록으로 오프라인을 연결하는 도구가 될 수 있습니다.  텔레비전, 인터넷, 모바일등 뉴미디어를 고민하는 모든 분들께 진지한 고민을 던지고 싶은 소박한 바램이 작은 성과물로 만들어졌습니다.

 그러나 혹여 이런 용기가 과욕은 아닌지 두려움이 앞섭니다.  이정도의 함량으로 책이 나올수 될 수 있는 것인지 웬지 소심해집니다.  뉴미디어에 관한 담론을 풀기에 짧은 지식과 그리 풍부하지 못한 분석력이 못내 아쉬워집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혹여 직장인의 본분인 회사의 충성도가 낮다는 지적이 있을 수도 있다는 생각에 필자의 진정성이 훼손될 수 있음을 인지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지금부터 해야할 실천이 더욱 많아 보입니다.  

 

달콤한 휴식도 죄악시하며 고도의 시간관리로 회사 이외의 모든 시간을 바쳤습니다.  왜 이렇게 자신을 학대하냐는 와이프의 걱정도 귀에 들어오지 않았던 시간이었습니다.  그렇게 만든 작은 결과물을 순수하게 보아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이 모든 노력이 과거에 가졌던 작은 꿈을 만들기 위한 과정이자, 필자가 몸담고 있는 회사의 이익을 만드는데 일조할 수 있다는 믿음이 있었습니다.  전자는 개인의 바램임으로 뿌듯한 심경입니다.  그러나 후자는 아직 완성되지 않은 미완의 실천입니다.  모든 힘을 바쳐 조직을 위해 부지런해져야겠습니다.  그것이 필자의 진정성을 지키는 길입니다.

 

 그리 세련되지 못한 투박한 책입니다.  만일 구해서 보신다면 너그러운 마음으로 보아주시기 바랍니다.  제 블로그에 용기를 주신 방문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신고

WRITTEN BY
jeremy797
제레미는 '업'으로는 미디어로 먹고살며 IT의 미래를 고민한다. '생'으로는 여행, 운동, 걷기, 캠핑, 커피, 독서 등등을 즐긴다. 제레미의 '생각저장소' 는 '업'에 관한 고민과 소소한 일상을 모두 담고있다. jeremy797@gmail.com / twitter : @comi10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41개가 달렸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도 꼭 구입해서 읽어 보겠습니다.책을 출간하셔도 충분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 수고하세요.
  3. 우주의심연 2009.06.22 11:36 신고
    우앗!축하드립니다. 그리고 꼭 싸인해주세요^^
  4. 책출간 정말 축하드립니다 ^^ 평소에도 제레미님의 포스팅을 너무나 잘구독하고 있었기에 정말 기대되네요 ^^
  5.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곧 싸인받으러갈께요
  6. 출간 축하드립니다~꼭 사서 볼게요. 그간 많은 생각과 고민이 녹아있는 좋은책이리라 믿습니다. 주변에 대해 너무 기우 안하셔도 될듯 ㅎㅎ
  7. 출간 축하드립니다. 책 꼭 사서 읽어보겠습니다. 저는 언제나 내 이름 단 책 한권낼 수 있는 내공이 쌓일런지 ^^
  8. 책표지만보고는 칙릿(Chick-Literature)인줄 알겠어요.
    이런류(?)의 책이라고 보긴 너무 감각적이잖아요. ^^
    온라인에 깔리면, 바로 구매할께요. 사인받아야 되는데.
  9. 어서 온라인샵에 판매개시했으면 좋겠네요.Trend watcher로 그치는 블로거에서 한단계 나아가 이렇게 책을 출간하시다니. 그것만으로도 미디어 업계에 대한 제레미님의 진정성이 느껴지는걸요! 블룩출간 축하드립니다!
  10. 불과 얼마전에 방명록에 책을 내시면 바로 구입하겠다고 했었는데
    준비를 하고 계셨군요.. 너무 축하 드리고.. 저도 당근 가서 구입하고 주위에도 선전 많이 많이 하겠습니다..
  11. http://www.yes24.com/24/goods/3442047 yes24에 깔렸네요..^^
  12. 대단해요! 정말 나왔군요! 축하하고 꼭 사서 볼테니 나중에 저자직강으로 강의해주세요~^^*
  13. 너무나도 기대됩니다. 온라인에 올라왔네요. 두권 구매하려고 합니다. ^-^;
  14. 아~~ 이 책이군요. ^^ 사무실 오자마자 궁금해서 들어왔습니다. 책 내신 걸 보니...최근 불량블로거가 돼 가고 있는 제 자신에게 좋은 자극이 됩니다. 다음에 책 들고 찾아갈 때 싸인 부탁 드립니다~~ ㅎㅎㅎ
  15. 팀장님 이런건 단체문자로 공지좀..ㅋㅋ 축하드려요, 멋있다 팀장님!!
  16. 우와아~~~~ 너무 훌륭하십니다! 격무에 시달리는 와중에 언제 또 이런 대사를 치르셨는지 ㅋㅋ 꼭 사볼게요~~ (독후감 내야 하는 건 아니져? ^^) 축하드려요~
  17. 평소 즐겨찾던 독자로서 무조건 축하드립니다. 웬지 표지가 구려 보이는 느낌이지만-_-; 꼭 사 보도록 하겠습니다.
  18. 케이블협회에서 보고 와서 글남깁니다. 좋은 책 기대됩니다. ^^;;; 화이팅~
  19. 잘 읽었습니다.
  20. 이 책의 저자 분이셨군요. 지금까지 책 저자와는 다른 분이라고 생각했었는데..항상 큰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21. 영화산업과 정책을 연구해왔고 그러다보니 뉴미디어에도 관심을 가지게 된 사람입니다. 책 잘봤습니다. 최근의 상황을 현장감있게 업데이트할 수 있어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