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동영상은 어떤 경로를 통해 시청이 될까? 

인터넷 공간에 화려한 사이트를 만들어놓고 사이트 주소를 마케팅력을 동원하여 널리 알리고 다양한 제휴 마케팅을 통해 연관 사이트 곳곳에 소위
을 놓으면 이용자들이 링크를 타고 방문한다.

 

유투브는 런칭 초기에 이메일 마케팅을 사이트 전파의 핵심 마케팅 툴로 사용했는데 10~20대 이용자들을 끌어들이기 위한 전술이었다고 한다.  반면 훌루는 뉴욕 타임즈등 신문 사이트와의 제휴를 통해 배너 광고가 핵심 무기였다.  프리미엄 콘텐츠를 선호하고 광고구매력이 높은 30대의 지갑을 열고 싶었을 것이다.  30대의 화이트컬러 층을 끌어들이는데 성공한 훌루는 2009 1월 미국 최고의 광고 시청률을 자랑하는 슈퍼볼에 황금시간대에 TV광고를 내보내고 훌루닷컴의 이용 연령대를 확산시키기를 희망하였다.

 

훌루닷컴의 성공사례를 분석하면서, 훌루닷컴이 영상을 블로그로 퍼갈 수 있도록 한 공유와 개방 전략에 후한 점수를 준다.  (지금은 보편적인 서비스가 되었지만..)

그런데 흥미로운 조사 결과가 있다.  미국의 동영상 솔루션 제공사인 Tubemogul의 발표에 의하면 온라인 동영상을 이용하는 경로중 블로그나 제휴 사이트의 링크로 이용하는 비율이 2위인 44%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아래 표 참조)


기존의 인터넷의 구전(Viral) 마케팅의 핵심 수단인 이메일은 최하위인 1% 미만이다.  검색을 통한 동영상 사이트 이동도 10% 미만이다.  한창 각광을 받고 있는 트위터도 아직은 하위권이다.

 

이 조사결과에서 언급된 블로그는 각종 엔터테인먼트 블로그나 아웃링크 제휴 사이트, 블로거들이 자발적으로 퍼 나르는 바이럴 블로그등을 포함한다.  다소 과도한 평가라고도 할 수 있겠지만 미국의 소셜미디어의 이용 경향을 반영한 것으로 보아야할것이다.   그리고 훌루등 수년전부터 퍼가기등 블로그의 공유를 허락한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들의 전략이 대중적으로 확산되고 있다는 반증이기도 하다.

 

한국의 동영상 사이트의 이용행태는 어떤 차이를 보일까?  아직은 검색을 통한 이용이 2위를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다음, 네이트등 포털이 동영상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고 있고 프리미언 콘텐츠는 훌루만큼 막강한 사이트가 없다는 점도 검색을 통한 이용이 아직은 크다는 예측을 가능케 한다. 


물론 판도라 등 동영상 사이트의 대부분은 퍼가기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  그러나 퍼가기 기능을 이용하기 위한 인터페이스가 외국 사이트인 유투브등에 비해 다소 절차가 복잡하고 Active X등 새롭게 설치해야하는 이용상의 장벽이 많다. 그리고 아직 영상 콘텐츠를 퍼나르는 다양한 블로그의 수가 미국에 비해 많지 않다는 점도 아직은 주력 유통 수단으로 꼽지 못하는 원인이다.

                                                      판도라tv의 퍼가기 기능

블로그등 소셜 미디어가 온라인 동영상의 이동을 돕는 핵심 수단이 되고 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이용자가 직접 링크를 걸어 이용자들에 의해 확산될 수 있다는 점은 콘텐츠 제공회사들에게는 새로운 도전이자 기회이다.  사이트를 만들어 놓고 기다리는 방식은 이제 폐기처분되어야 할 올드 미디어의 유산이 되었다. 

소셜미디어의 힘을 어떻게 활용하느냐가 동영상 서비스를 준비하는 회사들의 중요한 유통전략이 되어갈 것이다
. 


신고

WRITTEN BY
jeremy797
제레미는 '업'으로는 미디어로 먹고살며 IT의 미래를 고민한다. '생'으로는 여행, 운동, 걷기, 캠핑, 커피, 독서 등등을 즐긴다. 제레미의 '생각저장소' 는 '업'에 관한 고민과 소소한 일상을 모두 담고있다. jeremy797@gmail.com / twitter : @comi10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5개가 달렸습니다.
  1. "소문내기" 에 있는 저 낯선 사이트들에 과연 얼마나 많이 퍼갈지...앞으로 "Connect" 많이 되면 나아지길 바랍니다. 그러면 우리나라도 비슷해지겠지요
  2. 비밀댓글입니다
  3. 말콤 크래드웰이 이야기한 메이븐과 커넥터가 생각나네요
  4. 소셜 티비에 대한 개념이.. 링크 또는 퍼가기로 이해해도 괜찮을까요?
  5. 쾌락문화가 결혼을 운명으로 치부하여 사치성 전리품화 하였으니 본인의 성명대로 대적관계인 개색기 영매와 전쟁격 돌파를 의례 당연지사? 의당사 아닌가?!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