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후와 인텔은 TV 위젯 서비스를 위해 제휴하기로 하였다.

이들은 인텔 개발자 포럼에서 이와 같이 밝혔으며 회사는 인터넷 어플리케이션이나 위젯을 개발하여 유저가 티비를 시청하는 중에 스크린위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방안을 만들기로하였다. (관련기사 보기)

 

이 위젯 서비스는 야후의 위젯 엔진 기반위에 제작될 것이고 Javascript, HTML, XML, Adobe Flash 기술 기반위에 third-party 개발자들이 어플리케이션을 만들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 위젯

TV
시청 도중 관심있는 스포츠 팀이나 주식 검색, 친구와의 사진 공유등 인터넷의 양방향 컨텐츠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인텔과 야후는 블록버스터, CBS, 컴캐스트, 월트디즈니, EBAY, MTV, JOOST, 삼성, 도시바 등 가전, 방송채널, 케이블 사업자들 공동 협력하기로 하였다

이러한 새로운 TV 위젯은 인텔미디어 프로세서 CE3100 칩이 사용되는 인터넷 연결 디바이스(DVD,셋톱박스등) 에 의해 가능하다. 

 

야후는 AT&T IPTV, TIVO등과 제휴하여 야후의 정보형 컨텐츠(날씨,교통,스포츠) 와 엔터테인먼트 컨텐츠(Flickr)등을 양방향서비스로 제공하고 있었고, 소니의 인터넷 LINK TVBravia 등과도 컨텐츠 제휴를 하고 있다.  금번 인텔과의 제휴로 인텔 칩셋이 공급되는 가전과 셋톱박스등에 동시에 확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 TV 위젯 예제 화면

물론 인텔의 기술력으로 야후의 TV위젯이 얼마나 안정적이고 고 성능으로 구현될 수 있을지는 미지수이며 얼마나 확장을 위한 플랫폼이 될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

아울러 야후는 지금까지 개별 컨텐츠 단위로 TV로 진입을 시도했으나 웹기반의 위젯을 TV로 이식함으로써 온라인 플랫폼과의 본격적인 호환에 나서게 되었다.

위젯은 무엇인가.

- 위젯의 전략적 가치
   사용환경 : 바탕화면, 시작페이지, 웹페이지 및 모바일가기
   정보의 배포와 유통 웹의 개인화 촉진, 사용자를 기획자로 만듬, 웹의 컴포넌트화 구현
   정보의 동기화, 새로운 광고 기법, 연결을 손쉽게 함
- 웹의 패러다임 변화
   읽기만 가능 -> 쓰기 가능 -> 연결가능 -> 이동가능 -> 개인화된 웹
   * 도서 : 웹 패러다임을 바꾸는 위젯 中


 위젯은 최근 Web2.0 기반의 개인화 툴로서 활용되고 진화중인 서비스이다.  TV 위젯이 웹 기반의 위젯의 탄생 철학을 이어 가기에는 TV라는 공동화된 매체의 특성과 방송 컨텐츠와 위젯 컨텐츠의 연동 등 넘어야할 산이 많은것이 사실이다.

초기에는 TV 위젯이 개인화 툴의 단면으로 도입되기 보다는 웹 컨텐츠의 보기 좋은 정렬 수준 (시작 페이지 정도) 으로 수용될 것이다. 그러나 TV도 점차 가전에서 개전(개인형 기기)으로 변모하는 트렌드에 있으므로 TV위젯은 웹 위젯의 진화과정을 천천히 따라갈 수 있을 것이다.   기술의 지원도 필요하므로 인텔, 셋톱박스, 가전등의 공동 협력이 필요하다.

TV위젯이 디지털방송의 양방향성을 강화시키면서 개인화 툴로서 변화, 발전하는 모습을 적극 기대해본다. <끝>
-jeremy68

 

신고

WRITTEN BY
jeremy797
제레미는 '업'으로는 미디어로 먹고살며 IT의 미래를 고민한다. '생'으로는 여행, 운동, 걷기, 캠핑, 커피, 독서 등등을 즐긴다. 제레미의 '생각저장소' 는 '업'에 관한 고민과 소소한 일상을 모두 담고있다. jeremy797@gmail.com / twitter : @comi10

트랙백  2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
미국 AT&T사의 U-Verse IPTV는 야후와 제휴하여 <Fantasy Football> 서비스를 오픈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U-Verse의 양방향TV 서비스인 U-BAR를 이용하여 풋볼 리그의 경기 기록, 자신이 좋아하는 구단을 미리 등록해놓으면 정보가 업데이트 된 후 TV를 통해 알려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T&T U-BAR 서비스 화면(한국의 데이터방송과 유사하다)

무료로 제공 예정이며, 9.99불을 내면 야후가 제공하는 <Star Tracker>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이서비스는 NFL 09 시즌 내내 선수 기록 및 리그 통계등을 실시간으로 TV와 모바일, pc를통해 동시에 전송 받는 서비스이다.

축구 광팬들은 이제 소파에 누워 리모컨으로 영상을 통해 경기를 보면서 자신이 좋아하는 팀과 선수의 기록과 정보를 양방향으로 알 수 있게 되었다.

한편, AT&T는 NBC 올림픽 양방향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한다. 풋볼 서비스 처럼 양방향으로 올림픽 경기의 프로그램, 경기 기록, 헤드라인 뉴스등을 데이터방송으로 볼 수도 있다.

AT&T는 야후와 날씨정보, Yellow Page등 광범위한 제휴를 하고 있다.  한국의 디지털케이블이나 IPTV 사업자들이 포탈들과 제휴하는 방식이다.  미국은 스포츠컨텐츠가 한국의 드라마만큼 킬러 컨텐츠 이며 특히 Football은 핵심 코어이다. 
독립형 데이터방송 방식으로 텍스트와 이미지로 제공되므로 그리 매력적이지는 않지만 야후와 연계하고 모바일등과도 링크가 된다는 점에서 미국 IPTV 가입자의 관심을 유발할것으로 보인다.

저 정도 서비스로 9.99불 유료 서비스가 가능하다는 점은 매우 부럽다.  NFL의 매니아들의 주머니를 털털 가져가는 양방향 서비스! 과연 한국에서는 어떨까? <끝>
-jeremy68

신고

WRITTEN BY
jeremy797
제레미는 '업'으로는 미디어로 먹고살며 IT의 미래를 고민한다. '생'으로는 여행, 운동, 걷기, 캠핑, 커피, 독서 등등을 즐긴다. 제레미의 '생각저장소' 는 '업'에 관한 고민과 소소한 일상을 모두 담고있다. jeremy797@gmail.com / twitter : @comi10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